2017 올스타클래식 참가신청 참가신청 마감
몬스터짐은 “Challenge Everything” 이라는
사념에 따라 새로운 혁신을 시도합니다.
2014년 올스타클래식이 최고의 선수들을 초대한 쇼 형태였다면, 2017년 펼쳐지는 올스타클래식은 “피트니스를 즐기고 사랑하는 우리 모두가 올스타”라는 핵심 가치 속에 지속적인 대회 유치를 통해 피트니스 대회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고자 합니다.
인체를 하나의 예술로 인식하며 이를 아름답게 남길 수 있도록 만드는 것, 화려한 양념이나 장식으로 눈속임을 하는 것이 아니라 보디빌딩과 피트니스가 가진 가장 본질적인 의미를 추구하기 위해 기본으로 돌아가는 것, 딱딱하게 여겨질 수 있는 보디빌딩에 예술적 가치를 부여하고 친숙하게 만드는 것이 바로 2017 올스타클래식이 추구하는 궁극적인 목표입니다.
이번 올스타 클래식은 선수들의 진입장벽을 대폭 낮춰 엘리트 선수 뿐만 아니라 모두가 함께하는 보디빌딩 대회를 지향합니다.
# 카카오톡 실시간 상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서 “올스타클래식 사무국” 으로 검색 후 1:1 채팅 가능
(상담가능 시간 : 월~금 , 10~18시 / 문의가 한번에 몰릴 경우, 답변이 느릴 수 있는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참가신청 : 위 참가신청서를 웹 브라우저에서 클릭하여 다운로두 후 해당 양식에 내용 입력 후 저장한 뒤
올스타클래식 사무국 이메일로 ( allstarclassic@monsterzym.com ) 로 작성하신 파일을 첨부하여 메일 접수 바랍니다.
2017 올스타클래식 슬로건
Artist 보디빌딩을 스포츠의 한 종목이 아닌 본인의 신체로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예술의 한 장르로 접근
Back to Basics 보디빌딩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 몸의 아름다움을 표현하고 강조하는 대회
대회정보
일시2017년 9월 9일 토요일
장소영등포 대선제분 공장
 
참가신청올스타클래식 사무국 이메일 접수 ( allstarclassic@monsterzym.com )
접수계좌국민은행 009901-04-133519 (주) 몬스터그룹
참가비15만원
참가종목(항목을 누르시면 각 항목 소개로 이동합니다.)
1
비키니 (보디빌딩)
2
남자 클래식 피지크
3
미스 비키니
4
남자 클래식 모델


공통사항 :

전 종목 체급 없음. 즉 신장 체중으로 체급 구분없이 출전 가능 (중복출전 불가)

완전 오픈형 참여신청, 국적 및 소속 불문하고 시합 출전 가능

올스타클래식은 참가자들의 타대회 출전 자유를 보장합니다.

※ 2017 올스타 클래식의 남녀 모델 종목은 보디빌딩 및 피트니스의 저변을 확대하고자, 프로선수 이외 선수들의 성장발판을 마련하고 무대감각과 경험을 높여주기 위한 무대입니다.

 

올스타클래식 혜택

1.아티스트로서 가꾼 자신의 몸이 아름답게 남을 수 있도록 최고의 무대연출, 영상 전문가, 사진 등 각분야 최고전문가 참여.


2. 보디빌딩 분야 클래식 피지크, 비키니, 클래식모델 각 종목 그랑프리 500만원 상금 수여 - 미스 비키니의 경우 인기상 500만원 수여

2017 올스타클래식 각분야 우승자의 경우 2018년 아놀드 클래식 대회 출전시, 참가비 (50만원상당), 숙박비 및 미국현지 트레이닝비용 지원.


3. 30여개 세계적인 브랜드 스폰서쉽 - 심사순위와 상관없이 해외 유명제조사에서 직접 참가선수 중 스폰서쉽 선수 선정 및 후원 

(사이토스포트, 머슬팜, RSP, BSN, 옵티멈 뉴트리션, 피지크 뉴트리션, 유니버설, 애니멀, 5%, 다이내믹, 핏조이, R3, 라브라다, 머슬테크, 신트랙스, 프로탄, 카딜로, 블렌더바틀, Enviro 바틀, 원업 등) 

4. IFBB PRO 카드부여하는 미국 대회출전 (단, 도핑관련 징계중인 선수의 경우 프로카드 부여 안됨) 


5. 미국 올림피아(2017년 9월), 아놀드 클래식(2018년 3월) 출전기회 제공

올스타 클래식 참가자 전원은 대회 참가를 희망하는 희망자에 한하여, 해당 대회에 출전할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대회때 몬스터짐에서 대회 컨설팅을 해주게됩니다.


6. 공정한 심사 : 단체, 지연, 이익관계 등 모든 파벌에 따른 폐해를 막고자 새롭고 공정한 심사제도를 약속드립니다.



올스타클래식 지난 1회 대회 후 선수들의 근황은? ☜보러가기